남기고 싶은 글

산행 및 관광

뉴우맨 2022. 10. 1. 14:46



*☆^ 산행 및 관광 ^*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소 머슴 / 뉴맨

간만에 나서 본 산행
근심 걱정 내리 놓고 집을 나서니
홀가분해서 좋다

비 태풍이
지나간 자리
가을을 맞아도 될 것 같이
깨끗해서 좋다

스님을 사랑한
소녀의 짝사랑으로
피어난 꽃

카메라 에 담아 왔어는
블로그에 저장해 놓고
잘 숙성 되기를 빌면서

아자아자


상사화(相思花)(1)/ 淸明:김귀석

삼키고 삭혀내야 하는
불덩이 같은 고뇌
사랑이 죄이련가

가까이 있어도
만날 수 없는 운명
헐벗은 몸 태우다
정수리로 타 오르는 붉은 회한

손을 내밀어도
닿지 않는 절망속에
달빛 아래 속울음 토해도

숨바꼭질 술래처럼
멀어져야 다시 사는
너와 나 슬픈 사랑
핏빛 상흔 서러운 상사화

그대 신열로 펄떡이는
뜨거운 심장에 화룡점정
내 그리움 하나 찍어두고 싶다.

 

'남기고 싶은 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생각의 질  (5) 2022.10.08
오늘도 열심히  (3) 2022.10.05
힘내자  (4) 2022.09.27
드디어  (2) 2022.09.26
너를 찾아  (7) 2022.09.25